검색

“잘 싸웠다” 온 군민 하나 된 장성역 거리 응원전

가 -가 +

광산
기사입력 2019-06-17

 

▲    

 

17일 새벽 1, 폴란드 우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우크라이나의 U-20 월드컵 결승전의 거리 응원전이 장성역 앞에서 펼쳐졌다. 군민 1,500여 명이 운집한 가운데 열린 응원전은 새벽 3시 무렵, 한국 대표팀의 1-3 패배로 대회 준우승이 확정되는 순간까지 식지 않은 응원과 격려를 보냈다.

 

유두석 장성군수는 비록 승리하진 못했으나 대한민국 축구 역사상 최고의 성과를 거둔 대표선수들에게 축하와 함께 심심한 위로를 전한다고 말했다.

 

이어서 유 군수는 이번 응원전을 통해 우리 군도 보다 활기찬 분위기와 하나 된 결속력을 얻을 수 있었다늦은 시간 장성역 거리 응원전에 함께 해주신 군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.

 

한편, 장성역 거리 응원전에 참여한 유 군수와 공직자들은 행사를 마친 뒤 청소와 정리에 앞장서 군민들로부터 찬사를 얻었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KJB광주방송. All rights reserved.